최종편집 : 2019.12.10 화 17:14
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현대자동차 61조원 투자 ‘2025 전략’ 지능형 모빌리티 회사 변신이원희 사장“미래 모빌리티 산업을 선도하고 주주가치 극대화”

[한국정책신문=최인철 기자] 현대자동차가 미래 모빌리티 산업을 주도하기 위한 고객 중심의 중장기 혁신 계획인 '2025 전략'을 4일 공개했다.

‘지능형 모빌리티 제품(Smart Mobility Device)’과 ‘지능형 모빌리티 서비스(Smart Mobility Service)’ 2대 사업 구조로 전환해 2025년 글로벌 배터리 전기차, 수소전기차 시장에서 3대 전동차 제조 기업으로 도약하고 플랫폼 서비스 사업에서도 수익 창출의 기반을 구축한다는 전략이다.

자동차는 물론 PAV(Personal Air Vehicle·개인용 비행체), 로보틱스 등으로 제품 군을 확장한다. 성장 동력인 플랫폼 기반 지능형 모빌리티 서비스를 더해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Smart Mobility Solution Provider)’으로의 혁신 전략을 담았다. 모빌리티 서비스 등을 통합해 UAM(Urban Air Mobility· 도심 항공 모빌리티) 플랫폼 사업으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현대자동차는 2025년까지 ▲61.1조원 투자 ▲자동차 부문 영업이익률 8% ▲글로벌 자동차 시장 5%대 점유율을 확보할 방침이다. 내년 2월까지 3000억원 규모의 자사주를 매입하는 등 기업- 주주 가치를 높이는 노력도 지속한다.

이원희 사장은 “디지털 기술을 기반으로 개인화된 가치를 실현하는 스마트(Smart)한 이동 경험을 새로운 가치로 추구할 것”이라면서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을 전략적 지향점으로 설정하고 사업구조를 전환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2025년까지 배터리 전기차 및 수소전기차의 연간 글로벌 판매를 67만대(배터리 전기차 56만대, 수소전기차 11만대)로 확대해 글로벌 3대 전동차(배터리 전기차, 수소전기차) 기업으로 도약한다. 한국·미국·중국·유럽 등 주요시장은 2030년, 인도·브라질 등 신흥시장은 2035년부터 적극적으로 신차에 전동화를 추진한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2021년 처음으로 파생 및 전용 전기차 모델을 출시하며 2024년 이후에는 전동화 라인업을 본격 확대한다.

2025년까지 자율주행 2·3단계 및 주차 ADAS(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 기술을 전 차종으로 확대하고 2022년 완전 자율주행 플랫폼 개발과 2024년 양산을 추진한다.

현대자동차는 수익성 확보 차원에서 구조적이고 근본적인 원가경쟁력 확보 체계를 구축하는 등 원가구조도 혁신한다. 현대자동차는 새로운 전기차 아키텍처(차량 기본 골격) 개발 체계를 도입한다.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넘어 부품 공용화 및 다차종 적용 등 확장성이 우수하고 효율적 통합 개발이 가능한 것이 특징으로 2024년 출시 차량에 최초 적용할 계획이다.

현대자동차는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타 완성차 업체와 다양한 분야에서 전방위적인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세계 최고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기술력을 보유한 '앱티브(APTIV)'와 미국 현지에 합작법인 설립을 위한 본 계약을 체결했다. 합작법인은 2022년까지 최고 성능의 자율주행 플랫폼을 개발, 글로벌 완성차 업체와 모빌리티 서비스 업체에 제공할 계획이다.

커넥티드카와 정비망을 통해 수집된 차량 제원, 상태, 운행 정보 데이터를 활용한 보험, 정비, 주유, 중고차 등의 단순 제휴 서비스를 넘어, 쇼핑, 배송, 스트리밍, 음식주문, 다중 모빌리티(Multi-modal) 등 지능형 모빌리티 ‘제품 + 서비스’가 삶의 중심으로 확장된 세계 최고 수준의 맞춤형 모빌리티 라이프를 제공한다.

현대자동차는 향후 6년간(2020년~2025년)  61.1조원을 투자한다. 향후 6년간 연평균 투자액은 약 10조원 수준이다. ▲제품과 경상 투자 등 기존 사업 경쟁력 강화에 41.1조원 ▲전동화, 자율주행·커넥티비티, 모빌리티·AI·로보틱스·PAV(Personal Air Vehicle·개인용 비행체)·신 에너지 분야 등 미래사업 역량 확보에 20조원을 투입한다. 자동차 부문 영업이익률 목표도 기존 2022년 7%에서 2025년 8%로 상향했다.

2025년 글로벌 시장 점유율 목표도 2018년 실적 대비 약 1%포인트 증가한 5%대로 설정했다. 

최인철 기자  Ian@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