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3 금 17:16
상단여백
HOME 경제ㆍ금융 보험
신한생명, 'TM 신계약 자동모니터링 시스템' 도입보험 완전판매 문화 강화
<사진=신한생명>

[한국정책신문=이지우 기자] 신한생명이 보험상품의 완전판매 문화 정착을 위해 앞장선다.

신한생명은 'TM(텔레마케팅) 신계약 자동모니터링 시스템'을 오픈한다고 4일 밝혔다. 

'TM 신계약 자동모니터링'은 영업으로 체결된 신계약의 녹취 내용을 인공지능 알고리즘과 TA(Text Analytics) 시스템을 활용해 자동으로 분석하고 이를 설계사가 확인·보완할 수 있는 기능이 탑재됐다.

비대면 영업방식인 전화로 보험계약을 체결할 때는 상담내용을 녹취 및 평가하고 심사해 이상이 없다고 판단되면 청약이 승낙된다. 이때 설계사가 고객에게 반드시 알려야 할 필수 안내사항들이 있다.

기존에는 검수하는데 2일이 소요됐으나 이번 시스템 개발로 청약 후 설계사가 즉시 점검할 수 있게 됐다. 이로 인해 시간 단축은 물론 잘못 안내 됐거나 누락된 내용에 대한 보완을 청약 당일에 실행할 수 있어 고객의 불편함도 함께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TM 신계약 자동모니터링 시스템'은 보험 계약이 체결되면 곧바로 STT시스템(Speech To Text)을 통해 녹취 내용이 텍스트로 변환된다. 이어 텍스트 분석 기능을 통해 TM채널 차세대 영업시스템인 코코시스템에서 제공받은 필수안내 대본 내용과 STT시스템으로 변환된 내용이 비교 분석된다.

이를 통해 제대로 이행되었는지 자동으로 점검되고 항목별 준수여부 및 최종평가점수가 자동으로 산출되며, 미흡한 부문이 발견되면 담당 설계사가 당일에 즉시 보완하게 된다.

신한생명 마케팅팀 관계자는 "'셀프 모니터링 시스템'은 완전판매 점검을 강화하고 고객에게 편리함을 더하기 위해 인공지능 알고리즘 및 TA시스템 등 최신 금융IT 기술을 접목해 개발했다"며 "앞으로도 인슈테크를 활용한 고객 중심의 금융서비스를 개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인슈어테크'는 보험(Insurance)과 기술(Technology)의 합성어로 데이터 분석, 인공지능 등의 정보기술(IT)을 활용해 기존 보험산업을 혁신하는 서비스를 일컫는다.

 

이지우 기자  jw@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