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4 토 15:39
상단여백
HOME 포토 일반포토
LG유플러스, 천원의 사랑으로 1억원의 기적 만들다참가 임직원 급여에서 매달 기부한 1천원 모아

[한국정책신문=최인철 기자]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매달 임직원들 급여에서 1000원을 공제하는 ‘U+천원의 사랑’ 캠페인으로 4년간 누적 약 1억원을 기부했다고 27일 밝혔다. 

U+천원의 사랑은 LG유플러스 임직원 개개인의 1000원을 모아 전달하는 소액모금 캠페인이다. 적립기금으로 갑작스러운 사고나 질병으로 어려움에 처한 동료 28명과 장애 아동, 청소년 가정 등 소외된 이웃을 위한 33개의 모금함이 마련됐고 누적 약 1억원의 후원이 이뤄졌다. 
11월 기준 U+천원의 사랑 참여 임직원은 3400명으로 전체 임직원 중 32%에 달하는 참여율을 보이고 있다. 전월 모금액은 534만여이며 누적 기금은 약 1억5100만원이다. LG유플러스 글로벌영업팀 이하은 선임은 “사내 포털에서 클릭 한번으로 쉽게 신청해 나눔을 실천할 수 있고,  기금이 어떻게 지원됐는지 바로 확인할 수 있어 의미 있는 ‘소확행‘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는 임직원의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 권장 중이다. 자체적으로 ▲일일봉사 ‘1팀/1담당 1나눔’ ▲목소리 기부를 통한 시각장애인 책 읽기 봉사 ‘U+보네이션(Vonation)’ ▲장애가정 청소년 멘토링을 통해 꿈을 지원하는 ‘두드림 U+ 요술통장’ 등 사내 봉사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최인철 기자  Ian@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