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4 토 15:39
상단여백
HOME 포토 일반포토
㈜골든블루, ‘팬텀 리저브’ 모델로 유현주 프로골퍼MZ세대 대표주자 ‘팬텀’ 브랜드 인지도 강화

[한국정책신문=최인철 기자] 국내 주류전문기업 ㈜골든블루(대표이사 김동욱)가 10월 출시한 모던 프리미엄 위스키 ‘팬텀 디 오리지널 리저브’ 광고 모델로 ㈜골든블루 골프단 소속 유현주 프로를 선택했다. 
골든블루는 남자 연예인을 광고 모델로 앞세우는 다른 위스키 기업과 차별화하는 동시에 ‘팬텀 리저브’가 새로운 소비주체로 부상한 MZ세대(밀레니얼/Z세대)와 여성 소비자를 타깃으로  유 프로를 광고 모델로 선정했다.  ‘팬텀 리저브’ 광고 영상은 SNS 등 온라인 상에서 집중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치고 있다. 유 프로의 파워풀한 스윙 광고 영상 공개 후 온라인 채널에서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팬텀 리저브’ 광고는 4주 동안(2019년 10월 28일~11월 24일) 유튜브에서 305만,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서는 207만 이상의 높은 조회수를 기록하며 골든블루의 차세대 위스키 브랜드 ‘팬텀’의 인지도 향상에 한 몫을 하고 있다.

유현주 프로는 2011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로 데뷔했으며 2016년 3월 ㈜골든블루 골프단 소속 선수로 입단했다. 유 프로는 본인이 운영하는 인스타그램에 약 16만명의 높은 팔로워 수를 보유한 인플루언서로, ‘팬텀’ 인기 상승에 큰 영향을 주고 있다.
'팬텀 리저브’는 35도의 저도 위스키로 개성 있는 맛과 향이 특징이며 MZ세대의 트렌드를 잘 반영한 제품이다. 스코틀랜드 위스키 원액 99.99%에 알코올향을 거의 느낄 수 없게 블렌딩되어 있어 부드러운 목넘김을 자랑한다. 골든블루 마케팅본부장 박희준 전무는 “인지도 상승에 가시적은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며 ““MZ세대를 타깃으로 한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쳐 ‘팬텀’을 3년 내에 국내 3대 위스키 브랜드로 육성시킬 계획이다”고 말했다.
골든블루 골프단은 2016년 위스키 업계 최초로 창단됐다. 소속 선수가 우승할 때마다 상금의 36.5%에 해당하는 금액을 회사가 기부금으로 조성해 우승 선수 이름으로 어려운 이웃을 돕는 나눔 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최인철 기자  Ian@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