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14 목 11:34
2019-11-13
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현대·기아차, 2019 생산개발본부 신 제조기술 전시회 'ME:WEek' 성료현대·기아차와 그룹사 및 스타트업 등이 참여해 117건의 신기술 전시
현대·기아자동차, 2019 생산개발본부 신 제조기술 전시회 성료 <현대·기아자동차 제공>

[한국정책신문=이지연 기자] 현대·기아자동차가 그룹사 및 스타트업 등과 새로운 제조기술을 공유하며 다시 한번 개방형 혁신에 앞장서는 모습을 보였다.

현대·기아자동차(현대자동차그룹 대표 정몽구)는 의왕연구소에서 현대·기아차 및 그룹사 임직원과 380개의 1차 부품협력사 임직원 및 국내 대학 교수·연구원 등 약 4천 명의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15일부터 4일간 개최된 ‘2019 생산개발본부 신 제조기술 전시회(이하 ME:WEek 2019)’를 18일 성황리에 종료한다고 밝혔다. 

‘ME:WEek 2019’는 2019년 한 해 동안 추진된 ‘생산기술(ME: Manufacturing Engineering)’ R&D 성과를 공유하며 현대·기아자동차와 그룹사를 비롯해 사외 파트너 등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함께(WE)’ 이끌어나가자는 취지로 실시된 신기술 공유 행사다. 

행사 첫날인 15일 현대·기아차의 생산품질담당 서보신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자동차·전자·통신·문화 등 각 산업의 경계가 없어지는 ‘초경쟁(Hyper Competition)’의 시대에는 미래 경쟁력을 확보를 위한 창조적인 혁신이 필요하다”며 “이런 변화의 시기에는 개방형 혁신을 통해 사외 파트너들과 협업해 새로운 시대를 준비하는 것이 필수적”이라고 말했다.

현대·기아자동차는 이번 ‘ME:Week 2019’를 기점으로 제조기술 분야에서도 사외 파트너와의 협력을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지연 기자  ljy21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대차#기아차#스타트업#모빌리티#ME:WEek

이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