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16 토 21:19
2019-11-13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동백꽃 필 무렵 흥식이-까불이-공효진죽음-촬영지-OST?
사진=KBS '동백꽃 필 무렵' 방송 캡처

[한국정책신문=김시연 기자] '동백꽃 필 무렵' 흥식이, 까불이, 공효진 죽음, 촬영지, OST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10일 방송에서 용식(강하늘)은 까불이를 찾아내기 위해 까멜리아에 CCTV를 설치했던 그날을 되짚었다. 까불이가 까멜리아에 위협적인 메시지를 남긴 그날, 교묘하게 CCTV의 사각지대로만 이동했단 사실을 근거로, 철물점에서 CCTV를 사던 순간부터 설치를 끝낸 시점까지 만났던 모든 사람들 중에 까불이가 반드시 있다고 추측했기 때문. 그날따라 유독 “느닷없는 일의 연속”이었던 용식이 만난 다채로운 용의자 중에 정말 까불이가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동백(공효진)이 죽음의 위기를 맞은 가운데 살인마 까불이 정체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시청자들은 용식의 친구인 흥식을 의심했다. 흥식이 용식에게 페인트를 가져다줬고, 직업이 철물점 수리공인 그가 목장갑을 거의 매장면마다 착용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동백꽃 필 무렵'의 촬영지는 포항시 남구 구룡포 근대문화역사거리로 알려졌다.

'동백꽃 필 무렵' ost는 존박의 ‘이상한 사람’을 시작으로 오왠의 ‘Loser’, 모트 용주의 ‘너는 내게 비타민 같아’까지 발표됐다.

한편 '동백꽃 필 무렵'은 매주 수, 목 오후 10시에 KBS2에서 방송된다.

김시연 기자  kimsy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백꽃필무렵까불이#동백꽃필무렵촬영지

김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