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불명' 숙행, 출연만으로도 관심 폭주...."불후의 명곡 우승 트로피 받고 싶다"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한국정책신문=김시연 기자] 숙행이 불후의 명곡에 첫 출연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12일(금일) 오후 방송될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는 '고(故) 백설희 편'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숙행이 출연한다는 사실이 눈길을 끈다.

숙행은 2002년 3인조 일레트로닉 현악 그룹 미켈로 데뷔, 2011년 트로트 가수로 전향했지만 긴 무명의 시간을 보내야 했다. 이후 최근 TV조선 '미스트롯'에 출연하며 특유의 솔직한 입담과 소탈한 성격으로 주목받기 시작. 특히 뛰어난 가창력과 화려한 무대매너로 TOP6에 진출해 '트로트계 비욘세', '트로트계 신흥 군통령'으로 불리며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숙행은 '불후의 명곡'에서 우승 트로피를 차지한 절친 송가인과의 일화를 공개했다. 그는 "(송)가인 씨가 우승한 날 회식 자리에서 트로피를 직접 가져와 밤새도록 자랑을 하더라. 그때 나도 언젠가 꼭 우승 트로피 받으면 좋겠다고 부러워했었다"라고 전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숙행은 이번 '고 백설희 편'에서  '샌프란시스코'를 선곡해 경쾌한 멜로디와 화려한 의상, 퍼포먼스로 쇼의 한 장면을 보는 듯한 무대를 선보인다.

한편 이번 '불후의 명곡'에서는 가수 전영록이 어머니 고 백설희를 대신해 전설의 자리를 대신해 눈길을 모았다.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故백설희 편은 12일(금일) 오후 6시 5분 방송된다.

김시연 기자  kimsy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불후의 명곡 숙행#불후의 명곡

김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