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유니클로 본사 "韓 매출 비공개…1년간 점포 7개 늘린다"日 본사, 작년엔 韓 매출 공개했지만 올해는 비공개…내년 8월말까지 한국 내 점포 늘릴 방침
<뉴스1>

[한국정책신문=한행우 기자] 유니클로가 한국 매출 규모를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다만 앞으로 1년 내 한국에 점포 7개를 추가로 늘려 불매운동에도 불구, 시장공략에 적극 나서겠다는 계획을 내놨다.

11일 유니클로 본사 일본 패스트리테일링이 발표한 2019 회계연도(2018년 9월∼2019년 9월) 자료에 따르면 유니클로 한국 시장 수익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9 회계연도 상반기(2018년 9월∼2019년 2월)에는 한국에서 수익이 증가했지만 지난 7월 시작된 불매운동 영향으로 하반기(2019년 3월∼8월)에는 수익이 줄어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일본 유니클로는 구체적 액수는 공개하지 않았다. 지난해 한국 매출이 증가한 당시 약 1400억엔(약 1조5452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고 밝힌 것과는 대조적이다.

한국 실적 감소와 무관하게 패스트리테일링 전체 매출은 2조2905억엔(약 25조4724억원)으로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전 회계연도보다 약 7.5% 늘어난 기록이다.

한편 유니클로 본사는 불매 운동 장기화에도 내년 8월 말까지 한국에 유니클로 점포 7개를 늘릴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행우 기자  hhw86@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행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