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4 토 15:39
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기아차, 9월 총 23만3648대 판매…전년 동기 대비 1.3%↑국내 판매량 17.3%↑ 해외 판매량 1.6%↓

[한국정책신문=이지연 기자] 기아자동차(대표 박한우)가 2019년 9월 국내 시장과 해외 시장에서 각각 4만2005대와 19만1643대를 판매해 전년도 같은 기간과 비교해 총 23만3648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전년도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국내 판매량은 17.3% 증가했고 해외 판매량은 1.6% 감소해 총 판매량은 1.3% 증가한 수치다.

글로벌 시장 전체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차종은 스포티지로 3만8424대가 판매됐으며 다음으로 K3(포르테)가 2만5857대, 리오가 2만4342대가 판매됐다.

국내 시장의 상승세를 이끈 것은 K7으로 6천176대로 3개월 연속으로 기아차의 월간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다음으로 셀토스가 6천109대가 판매돼 소형 스포츠유틸리티(SUV) 시장의 강자임을 입증했다. 또한 지난달 출시된 ‘모하비 더 마스터’도 1천754대가 판매됐다.

이외 승용모델은 모닝 4천333대 K3 3천239대 K5 2천599대 등 총 1만9279대가 판매됐고, RV모델은 셀토스와 모하비를 비롯해 카니발3천854대, 쏘렌토 3천743대 등 총 1만9201대가 판매됐다.

한편, 기아차의 9월 해외 판매는 전년 동월대비 1.6% 감소한 19만1643대를 기록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해외 시장에서의 실적 부진에 관해 “권역별 책임경영 체제를 강화하고 신흥시작본격 공략과 더불어 공격적인 신차 출시 및 친환경차를 통한 글로벌 판매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지연 기자  ljy21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아차#기아 9월 판매#셀토스#모하비#스포티지

이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