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5 일 12:01
상단여백
HOME 정책포커스 정책일반
한-호주 수소협력 의향서 체결…올해 4번째 수소 국제협력2030년까지 양국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한 실질적 협력 강화하기로
<뉴스1>

[한국정책신문=이지연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 이하 산업부) 정승일 차관과 호주 산업과학혁신부 매튜 카나반(Matthew Canavan) 자원‧북호주 장관은 서울 포시즌 호텔에서 ’한-호주 수소협력 의향서(LOI)’를 체결하였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의향서 체결은 양국은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해 한-호주간 활발한 협력을 추진해 나가는 첫 걸음으로서 앞으로 2030년까지 양국의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한 구체적인 ‘수소 실행계획(hydrogen Action plan)’을 수립한다.

산업부는 한‧호주 수소협력을 강화함으로써 수소차‧버스 등 우리 차량의 수출 기회로 활용하고 호주의 재생에너지 등을 활용한 수소 액화 등 저장‧운송 기술의 공동 개발이 가능할 것이라 밝혔다.

정승일 차관은 “한국은 수소차와 발전용 연료전지 등 수소 활용 분야에서 세계적 기술력이 있고 호주는 수소 공급 분야에 강점을 가지고 있어 양국간 협력 잠재력이 매우 크다”고 평가하며, “앞으로 수소 분야에서 구체적인 양자간 협력 사업이 조속히 가시적인 성과를 도출하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지연 기자  ljy21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호주#수소#수소경제

이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