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대한항공, 해비타트 '희망의 집짓기' 봉사활동 참여대한항공 점보스 배구단 소속 선수 20명과 임직원 및 가족 약 20여명 집짓기 활동
해비타트 ‘희망의 집짓기’ 활동에 참여한 대한항공 임직원 및 가족들과 스포츠단 선수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는 모습 <대한항공 제공>

[한국정책신문=이지연 기자] 대한항공(대표 조원태, 우기홍)은 22일 충청남도 목천읍 서리에서 대한항공 소속 배구단 점보스 선수들과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해비타트 ‘희망의 집짓기’봉사 활동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해비타트의 ‘희망의 집짓기’ 활동은 열악한 주거 환경을 비용문제로 해결하지 못하는 사람들을 위해 무보수로 설계부터 도맡아 집을 지어주는 봉사 프로그램이다.

대한항공 점보스 배구단 소속 선수 20명과 임직원 및 가족 약 20명 등은 건축비 지원과 벽돌 나르기, 지붕올리기, 목조 작업, 단열재 붙이기 등의 활동에 참여했다.

대한항공은 2001년부터 한국 해비타트 활동에 건축비 등을 지원했고, 2004년부터는 임직원과 가족들이 봉사활동에 직접 참여해 전국에 총18가구의 희망의 집을 짓는데 정성을 보탰다.

한편 대한항공은 이 외에도 초등학교 어린이들에게 영어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는 ‘하늘사랑 영어교실’및 농촌 마을의 일손 돕기 봉사 활동인 ‘1사 1촌 운동’과 복지시설 이웃들을 대상으로 한 봉사 활동 등 다양한 활동을 지속해 나가고 있다.

이지연 기자  ljy21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항공#해비타트#희망의 집짓기#점보스#봉사 활동

이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