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건설·부동산
LH, 방학기간 아이들 위한 '행복한 밥상' 제공
<LH 제공>

[한국정책신문=윤중현 기자] 한국주택공사(LH)는 경기도 군포시 소재 부곡휴먼시아 1단지에서 ‘행복한 밥상’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LH 행복한 밥상은 초등학생 자녀를 둔 맞벌이 부부에게 큰 고민거리인 방학 중 아이들 점심해결을 위해 2005년부터 시작해 매년 진행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현재까지 총 1,680개단지, 4만8,000여명의 아동들에게 점심급식을 제공해 왔다.

이날 변창흠 사장을 비롯한 LH 나눔봉사단원은 해당 단지의 어린이 60여명을 위해 손수 점심식사를 제공하고 준비해 온 선물을 전달했다. LH는 지난달 17일을 시작으로 이달 말까지 주거복지재단 및 주거복지연대와 함께 전국 108개 LH 주택단지에서 행복한 밥상 활동을 이어간다. 또한, 맞벌이 부모를 대신해 독서지도, 영화관람, 음악·미술·과학 활동 등 다양한 교육·문화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행복한 밥상은 전국 LH 주택단지를 대상으로 신청접수를 받고 있으며, 선정된 단지는 식재료비, 조리사 인건비, 문화프로그램 운영비 등을 지원하고 인력지원이 필요한 곳에는 LH 직원 및 직원가족들이 배식, 설거지 등의 급식봉사나 재능기부 등의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변창흠 LH 사장은 “이번 봉사활동을 계기로 LH가 보유한 전국에 주택단지 입주민들이 상호간 소통과 나눔을 통해 살기 좋은 단지를 형성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윤중현 기자  yjh@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