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대한항공, 여름 성수기 3명 중 2명은 셀프체크인 이용셀프 체크인과 셀프 백드랍 서비스로 승객들의 수속시간 감소
여름 성수기 셀프체크인 이용률 <대한항공 제공>

[한국정책신문=이지연 기자] 대한항공(대표 조원태, 우기홍)의 셀프 체크인 서비스 이용률이 지속적으로 증가해 여름 성수기인 지난 7월19일부터 8월8일까지 국제선 이용객 중 셀프 체크인 비율은 62%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간 대비 11% 포인트 증가한 수치로 셀프 체크인 이용률은 꾸준히 증가해 2017년 46.1%, 2018년 50.4%에 이어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이용률은 55.1%를 기록했다.

특히 스마트폰을 이용한 모바일 셀프 체크인 비율은 2016년 9.2%에서 17년 14.5%, 18년 14.6%에 이어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19.4%의 이용률을 기록했다.

지난 4월부터 국제선과 국내선을 이용하는 단체 승객도 웹, 모바일 수속이 가능하게 개선했으며, 보호자와 동반하는 유·소아 승객도 지난 1월 국제선을 시작으로 6월부턴 국내선 탑승시에도 셀프 체크인 이용이 가능하다.

한편 지난 7월1일부터 인천김포 공항 국제선에서도 승객이 직접 위탁 수하물을 부치는 셀프 백드랍 서비스가 확대돼 승객들의 수속시간이 대폭 감소했다.

대한항공은 "셀프 체크인과 셀프 백드랍 등 혁신적인 수속 절차의 활성화로 승객들의 편리하고 쾌적한 여행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지연 기자  ljy21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항공#셀프체크인#셀프백드랍#탑승#탑승 수속

이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